바다가 고팠다.

모임을 끝내고, 네비에 구룡포를 찍고......

돌아가고 싶지 않다.


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